default_setNet1_2

산림복지진흥원, 국가·독립유공자 가족 2천 명에게 ‘산림치유’ 제공

기사승인 2019.04.12  15:32:08

공유
default_news_ad1

-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100주년 기념, 역사와 연계한 숲체험 프로그램 실시

   
▲ 보훈 가족들이 최근 천안 유관순열사기념관에서 열린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숲체험 프로그램에 참가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윤영균)은 오는 10월까지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국가유공자 및 독립유공자 가족 2,000명에게 역사체험과 연계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4월 11일 밝혔다.

산림복지진흥원은 지난 2월 공모로 5개 사업시행자를 선정했으며, 복권기금 녹색자금을 활용해 유공자 가족들에게 다양하고 체계적인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6·25 역사탐방·숲속놀이 ▲유관순 역사 스토리텔링·숲테라피 ▲참전용사와 참전일지 만들기 등이다.

윤영균 원장은 “이번 사업은 국가를 위해 희생한 유공자분들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 역사적인 의미를 되새기고자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유공자 가족들에게 지속적으로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수 기자 dongpo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재외동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오피니언

피플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