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재외동포재단, ‘2019 한글학교 교사·교장 초청연수’ 개최

기사승인 2019.07.08  15:30:50

공유
default_news_ad1

- 52개국 180개 한글학교서 250명 참가…7월 8일부터 7박 8일간 서울·경기서 진행

   
▲ 재외동포재단은 7월 8일 경기도교육연수원에서 ‘2019 한글학교 교사 교장 초청연수’ 개회식을 개최하고 7박 8일간의 일정을 시작했다. 개회식 참석자 단체사진 (사진 재외동포재단)

전 세계 52개국 180개 한글학교 교사 및 교장 250명이 역량 강화를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 이하 재단)은 ‘2019 한글학교 교사 교장 초청연수’를 7월 8일부터 15일까지 서울·경기 일대에서 진행한다.

재단은 1997년 설립 이래로 매년 전 세계 한글학교 교사들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한글학교 교사·교장 초청연수’를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 참가자들은 8일 경기도교육연수원에서 열린 개회식을 시작으로 7박 8일 동안 ▲한국어‧문화‧역사 교수법 실습 ▲한글학교 운영방안 토론 ▲차세대 동포를 위한 통일교육 ▲대륙별 경험 교환 ▲한국 역사문화 체험 등 한글학교 교원으로서 역량 제고에 필요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한우성 이사장은 “향후 동포사회를 이끌어 나갈 차세대 인재육성의 주역인 한글학교 교장 및 교사들의 노고에 감사하며, 이번 연수가 재외동포재단과 한글학교 간의 소통 강화는 물론, 개별 한글학교 단위의 교육 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현수 기자 dongpo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재외동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오피니언

피플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