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코트라, 해외공동물류센터 서비스 늘린다

기사승인 2019.08.13  18:43:20

공유
default_news_ad1

- 84개국 129개 무역관으로 확대…13일 본사서 사업설명회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사장 권평오, 이하 코트라)는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물류 기반을 확대코자 현재 12개국 22개소에서 운영 중인 ‘해외 공동 물류센터’ 서비스를 84개국 129개소로 늘린다고 8월 11일 밝혔다. 

해외 공동 물류센터는 국내 수출기업이 저렴하게 해외 물류창고를 이용할 수 있도록 코트라가 현지 전문 물류업체와 제휴해 물류센터를 운영하는 사업을 일컫는다.

코트라 측은 이번 서비스 확대로 해외 공동 물류센터 수출 계약 성사 규모가 지난해 기준 146개사 1억6,000만 달러에서 2020년 300개사 3억 달러까지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트라는 이번 물류센터 확대 결정에 맞춰 맞춤형 물류 서비스도 제공한다. 이는 통관, 보관, 포장, 배송, 컨설팅 등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가 가능한 현지 물류회사를 찾아주는 사업이다. 특히 전자상거래 활성화에 맞춰 수입대행, 실시간 재고 확인, 반품 지원, 사후관리(AS) 등 온라인 서비스에 특화된 현지 물류회사와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코트라는 13일 서울 서초구 코트라 본사에서는 이번 서비스 개편 내용을 국내 중소 기업에 안내하는 ‘2019 해외물류네트워크 사업설명회’를 개최하기도 했다.

서정필 기자 dongpo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재외동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오피니언

피플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인기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